축구매니아   
    [기사][‘주5일제’ 시행이후 문화계 표정] “생활속 여가 잘 즐겨야 창의적 마인드 생겨나”
[서울신문 2005-07-12 08:51]  

[서울신문]“우리나라가 국민소득 2만 달러 시대로 가지 못하고 1만 달러의 덫에 걸리는 가장 큰 이유는 제대로 놀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여가학이라는 생소한 학문을 내세워 ‘노는 것’에 대해 공부하고 연습해야 한다는 지론을 펴는 명지대 기록과학대학원 여가정보학과 김정운(42) 교수. 본격적인 주 5일 근무 시대를 맞으면서 그는 대기업, 정부 등 여기 저기 불려 다니느라 정작 자신은 제대로 놀 시간이 없는 것이 고민이다.

다음은 김 교수와의 일문일답.

●제대로 놀지 못하면 제2의 IMF사태가 온다고 주장하는데

여가문화는 사회경제의 변화에 맞게 변화해야 한다. 경제적 발전에 상응, 금융시스템이 변하지 못해 IMF위기가 닥친 것처럼 여가문화의 근본이 변하지 않으면 도덕적·문화적 IMF의 위기를 맞게 된다. 이는 창의적 마인드는 여가에서 나오기 때문이다.

●주 5일 근무가 갖는 의미는

한마디로 ‘문화혁명적 사건’이다. 우리 삶의 패턴이 달라진다. 서구의 경우 주 40시간 근무는 200년에 걸친 노동조합의 투쟁 결과다. 다시말해 서구는 200년에 걸친 다양한 시행착오를 통해 생산적인 여가문화를 형성, 오늘날과 같이 발전할 수 있었다.

●주 5일 근무가 갖는 사회·문화적 변화에 대한 논의가 없다

우리의 경우 노는 날이 하루 늘어났으니 좋다는 생각뿐이다. 그에 따른 변화의 심각성에 대해 아무 생각이 없다. 대책없이 늘어난 여가시간은 여러 사회문제를 야기한다.

●어떤 문제가 발생하나

가장 큰 문제는 투잡스, 스리잡스족이 늘어나는 것이다. 쉬는 시간에 더 많은 돈을 벌기 위해 파트타임으로 주말 노동을 하는 사람들이 많이 생긴다. 주말 여가를 위해서는 경제적 비용이 필요한데 그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오히려 일을 더 많이 해야 하는 상황이다. 그러면 가족의 위기가 증가하고 삶의 질이 저하되는 현상이 나타난다.

●정부의 대책이 필요한 것 아닌가

지난해 문화관광부에서 여가지원센터 설립 등 다양한 여가정책 사업을 위해 100여억원 규모의 예산을 기획예산처에 신청했으나 “경제도 어려운데 무슨 노는 대책이냐.”며 예산배정을 하지 않았다. 연말 정기국회 예산안 심의에서도 ‘여가’에 대한 인식 부족으로 잘렸다. 여가정책은 곧 국가경쟁력이라는 인식을 가져야 한다.

글 최광숙기자 bori@seoul.co.kr

사진 류재림기자 jawoolim@seoul.co.kr

[저작권자 (c) 서울신문사]



김동원 

주5일 근무제~ 스포츠/레저 관련 업계에는 하나의 큰 기회가 주어진게 아닌가 하는 생각입니다~
 2006/07/14  


Sort by No
Sort by Subject
Sort by Name
Sort by Date
Sort by Readed Count
37
   첫번째 관람 경기를 기대하며..

장호진  
2006/03/02 7737
36
   FairPlayKorea 화이팅!!!

조명훈  
2006/03/07 6801
35
     [re] 첫번째 관람 경기를 기대하며..

스포츠사랑  
2006/03/19 6973
34
   프로그램이 업데이트 되었네요

ilovesoccer  
2006/03/27 6754
33
   다양한 이벤트가 있네요

ilovesoccer  
2006/04/11 6760
32
   프로월드컵&경희대학교 스포츠 마케팅 공모전 공모

염경미  
2006/05/03 9520
31
   호진이형 짱~~ㅋㅋ

김연승  
2006/05/19 6698
30
   vs가나 평가전 경기를 보구서.. [3]

유종완  
2006/06/08 6852
29
   드뎌...드뎌.... [2]

최상수  
2006/06/08 7026
28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 16강을 기원합니다. [3]

축구매니아  
2006/06/08 7230
27
   드디어~ [1]

이맹재  
2006/06/10 7492
26
   프랑스 3무가 보인다!! -,.-+ [2]

유종완  
2006/06/19 7699
25
   심판.. 당신이 진정 MVP입니다.. [3]

유종완  
2006/06/25 8020
24
   16강 탈락 한국 축구 어떻게 볼 것인가.. [2]

김동원  
2006/06/26 7613
23
   그렇다면 붉은 악마는 다 어디로? [1]

이민규  
2006/07/03 7996
22
   축구는 스위전이 끝난 후 죽었을까??? [1]

최명석  
2006/07/03 7608
21
   월드컵땐 그리 요란하더니… 관중도 없고 중계도 없고 [1]

축구매니아  
2006/07/06 16464

   [기사][‘주5일제’ 시행이후 문화계 표정] “생활속 여가 잘 즐겨야 창의적 마인드 생겨나” [1]

축구매니아  
2006/07/11 16755
19
   [기사][차두리의 아우토반다이어리⑩] "지단에게 박수를 보낸다" [2]

축구매니아  
2006/07/11 17145
18
   SMR 세미나

고영삼  
2006/09/08 17249
    1 [2]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INA